이주미프로, 8년만에 생애 첫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4.16 21: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주미 2023 메디힐.한국일보챔피언십 FR 우승트로피-10.jpg

                                                                                              (사진제공=KLPGA)

 

이주미프로는 16일 경기도 여주 페럼클럽(파72·6천652야드)에서 열린 KLPGA 투어 메디힐·한국일보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 합계 12언더파 276타를 치고 최종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그리고 우승 상금은 1억8천만원이다.

 

2022년 상금 순위 58위로 60위까지인 올해 정규 투어 출전 자격을 힘들게 지킨 이주미프로는 이번 대회 우승 상금 1억8000만원이 지난 시즌 전체 상금 1억4000여만원보다 많다.

 

2015년 KLPGA 정규 투어에 데뷔한 이주미는 이번대회 전까지 정규 투어 147개 대회에 나와 2021년 7월 대보 하우스디오픈 5위가 최고 성적이었다.또한 2부투어에서 2014년 KLPGA 카이도골프 드림투어 8차전 우승을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97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주미프로, 8년만에 생애 첫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