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에 슬럼프까지' 아리야 주타누간, ‘예선 탈락 고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09.04 10: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골프tv=골프티비)

세계여자골프랭킹 4위인 태국 프로골퍼 아리야 주타누간이 한국여자프로골프 사상 역대 최고 상금의 메이저대회인 ‘한화클래식 2017’에서 기량을 100% 발휘하지 못한 채 최하위 성적으로 예선 탈락의 쓴 맛을 봤다.
 
주타누간은 이번 대회에서 정상적인 몸 상태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바로 4년 전 다쳤던 어깨부상이 재발해 제 기량을 발휘하지 못하고 극심한 슬럼프에 빠진 것이다.
 
한편 불과 몇 달 전까지만 해도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에 올랐던 아리야 주타누간은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만 5승을 거두며 올해의 선수상과 상금왕을 동시 석권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72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상에 슬럼프까지' 아리야 주타누간, ‘예선 탈락 고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