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국내 개막전 롯데 렌터카여자오픈, 이예원 생애 첫 우승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4.09 16: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예원 2023롯데렌터카여자오픈FR 4번홀 티샷 (2).jpg

                                                                                                    (사진제공= KLPGA)


이예원이 2023년 국내 개막전인 롯데 렌터카 여자오픈(총상금 101억원)에서 생애 첫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제주 서귀포시 롯데 스카이힐 컨트리클럽 스카이 오션 코스(파72‧639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오버파 73타를 적어냈다.


최종합계 6언더파 282타를 기록한 이예원은 공동 2위의 추격을 3타 차이로 여유있게 따돌리고 우승 상금 1억4400만원을 획득했다. 또 내년 하와이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롯데 챔피언십 출전권과 롯데스카이힐CC 제주 명예 회원증을 보너스로 챙긴다


정규투어 4년차 전예성은 마지막 날 대역전극을 노렸지만 막판 뒷심 부족에 아쉬움을 삼켰다. 버디 3개와 보기 한 개로 2언더파를 추가했지만 이예원과의 격차를 좁히기엔 역부족이었다.

박지영도 이날 2언더파를 추가해 공동 준우승에 올랐다. 지난해 12월 열린 시즌 개막전 싱가포르 여자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그는 국내 개막전에서도 공동 준우승에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2021~22년 2년 연속 6승을 거두며 상금왕과 다승왕 등을 휩쓸었던 박민지(25·NH투자증권)는 최종합계 10오버파 298타 공동 26위로 대회를 마쳤다.


전예성 2023롯데렌터카여자오픈FR 3번홀 아이언샷 (1).jpg

                                                             (사진제공=KLPGA)

 

태그

전체댓글 0

  • 3293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3 국내 개막전 롯데 렌터카여자오픈, 이예원 생애 첫 우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