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년간 특장차 제작한 대지정공, 냉·난방 프리미엄 국산 전기 골프카트 ‘LABE’ 출시 특장차 개발·생산 노하우로 골프 모빌리티 진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2.23 17: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731008933_20221219125948_3286274578.jpg

 

 

 

48년간 장갑차·유류탱크·수송 특장차 등을 20여국에 수출하고 있는 특장차 제작 전문 회사 대지정공(대표 조효상)이 첫 전기 골프카트 ‘LABE’를 선보인다.

대지정공은 전기 골프카트 LABE 6인승, 5인승, 4인승을 출시해 판매를 준비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LABE는 도어가 장착돼 사계절 모두 최적의 컨디션을 제공하며 넉넉한 승차 공간은 물론 부드러운 핸들링, 냉·난방기를 탑재했다. 또 앞·뒤 좌석에 골퍼를 위한 다용도 수납공간과 VIP들을 위한 리무진 시트와 냉·온 컵홀더를 갖췄다.

대지정공은 1975년부터 특장차 생산을 위해 자동차 구동에 따른 기술 노하우를 확보하고 있으며 엔지니어링, 디자인, 충돌을 고려한 차체 설계 등 자동차 개발 및 구조 설계 전문 인적 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이미 2021년 농어촌형 사륜 전기 트럭을 출시한 뒤 꾸준히 전사적 모빌리티 분야로 전환해 개발에 투자하고 있는 대지정공은 이번 골프카트에 이어 내년에는 다양한 모빌리티 특수차량을 준비하고 있다. 지능형 로봇 휠체어를 비롯해 노면 제설차, 사륜구동 전기 화물차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또 이번 골프카트 LABE를 출시로 해외 시장에 진출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미 특장차 수출 경험으로 중동 지역을 포함한 20여국의 해외망이 구축돼 있어 샘플카 운송 시기만을 조율하고 있다고 한다.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조항우 전무는 “점점 다양화되는 골프카트의 패러다임에 고객 만족을 위한 최적의 사양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어려움이 많았다”며 “그만큼 2년간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해 프리미엄 골프카트를 출시하고, 이것이 대지정공의 모빌리티 분야의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지정공은 전장 시스템 및 인공지능(AI), 사물 인터넷(IoT) 기반 자율주행 사업 분야로 진출해 모빌리티 특장차 분야를 선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80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48년간 특장차 제작한 대지정공, 냉·난방 프리미엄 국산 전기 골프카트 ‘LABE’ 출시 특장차 개발·생산 노하우로 골프 모빌리티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