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BIZ
Home >  골프BIZ

실시간뉴스

실시간 골프BIZ 기사

  • 서울시, 상암에 세계 최초 5G 융합 ‘자율협력주행 테스트베드’ 조성
    서울 상암DMC가 운전자 없이 자동차 스스로 달리는 ‘자율협력주행’ 기술의 시험무대가 된다.    어떤 차량통신망을 쓰더라도 실증가능한 세계 최초의 테스트베드다. 0.1초 만에 대용량 정보를 주고받는 초고속 이동통신기술 5G를 비롯해 이동통신 방식의 C-V2X, 무선랜 방식의 WAVE까지 현재 활용되는 모든 종류의 차량통신망이 구축된다. 이르면 내년 하반기부터 상암DMC 주요 거점 순환 ‘무인자율주행버스’를 시범운행해 시민들도 미래교통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서울시가 국토부와 함께 추진하는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C-ITS) 구축사업’ 대상지로 상암DMC를 선정하고, 2019년까지 실제 도로공간을 5단계 완전자율협력주행 기술을 시험할 테스트베드(고도자율협력주행 시범지구)로 구축한다고 14일 밝혔다.   정부가 2020년까지 상용화를 계획하고 있는 레벨 3단계(미국 자동차공학회(SAE) 분류 기준)가 비상시 운전자가 직접 운전해야 하는 부분자율주행이라면, 레벨 5단계는 운전자 없이 자동차 스스로 완전 주행하는 수준을 말한다.   C-ITS는 자율주행차가 운행할 수 있도록 교통상황과 주변 시설물, 다른 차량과의 쌍방향 정보 교환이 가능한 도로 환경을 구축하는 것이다.   상암DMC는 터널, 회전교차로 같은 다양한 도로 형태를 갖추고 있어 자율협력주행 테스트베드로서 적합하고, 자율주행 관련 업계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가장 선호하는 지역으로 나타났다. 시는 주행환경, 자율주행 적합성, 기반조성의 용이성 등을 토대로 전문가, 협력업체, 관련기관 관계자들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수렴해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도로에 감지센서, 초고속 통신망 설치해 차량-도로, 차량-차량간 교통정보 실시간 교환   ‘고도자율협력주행 시범지구’는 도로 인프라에 감지센서와 초고속 통신망을 촘촘하게 설치해 차량-도로인프라, 차량-차량 간 다양한 교통정보를 실시간으로 주고받을 수 있는 도로환경으로 조성된다.   우회전 사각지대에 있는 보행자, 역주행이나 급정지 차량, 낙하물 같은 돌발 위험상황이 발생하면 차량과 도로에 설치된 센서가 이를 감지하고 초고속 통신망을 통해 정보를 실시간으로 주변 차량에 제공하는 방식이다. 시범지구 내 모든 운행상황은 교차로마다 설치된 CCTV를 통해 자율주행관제센터에서 빈틈없이 모니터링해 안전을 담보한다.   마치 스마트폰처럼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주변과 쌍방향 연결되는 ‘커넥티드카(Connected Car)’의 V2X(Vehicle to Everything) 기술을 더해 차량 센서로만 주변환경을 인식하는 기존 자율주행의 한계를 극복하고 안전한 도심 주행 환경을 구현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해외에서 발생한 자율주행차량 사고사례를 보면 야간이나 안개 등 상황에서는 차량 센서를 통한 영상분석만으로는 신호등이나 사물정보를 인식하는 데 한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V2X(Vehicle to Everything) 기술은 자동차에 ICT기술을 융합해 주행 중 교통인프라나 시설, 다른 차량 등과 무선통신을 통해 정보를 교환·공유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한다.   5G 등 현재 활용되는 모든 종류 차량통신망 실증가능한 세계최초의 테스트베드   특히, 자율협력주행은 정확한 교통정보를 실시간으로 주고받아야 하기 때문에 빠르고 안정적인 통신망은 필수이다. 여기엔 KT가 참여한다. 서울시는 상암DMC에서 현재 활용되는 모든 종류의 차량통신망을 실증할 수 있도록 5G를 비롯해 C-V2X, Wave 등 융합 차량통신망 인프라를 구축한다.   5G 기술은 각종 위험정보를 0.1초 내 교환할 수 있는 저지연 고속 이동통신으로, 교통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일 것으로 기대된다. C-V2X는 이동통신망으로 차량과 모든 사물을 연결하는 방식이다. Wave는 자율주행이 상용화된 미국 등에서 2004년부터 활용 중인 무선랜 방식의 통신망이다.   시는 통합 차량통신망 구축으로 최적의 자율협력주행 실증 환경뿐만 아니라, V2X(Vehicle to Everything)’ 기술을 통해 기업들이 다양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돼 급성장 중인 세계 커넥티드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시범지구에는 각종 센서를 점검·정비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전기차 충전소와 휴게공간도 조성된다.   내년 하반기 상암DMC 주요거점 순환 ‘무인자율주행버스’ 시범운영, 상용화 실증   시는 이와 같은 자율협력주행 인프라를 바탕으로 이르면 2019년 말부터 운전자 없는 ‘무인자율주행버스’를 시범운행한다. 디지털미디어시티역(6호선)을 기점으로 상암DMC 내 주요거점을 일 2~3회 순환하는 버스로, 무료로 운행될 예정이다.   시는 시범운행을 통해 무인자율주행버스를 실증하고, 실증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향후 대중교통 소외지역에 ‘스마트폰으로 부르는 버스’ 등의 형태로 상용화하는 방안을 구체화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서울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과 협조해 차량통행이 적은 주말 등에 도로를 일부 통제하고 일반차량 없이 단독으로 자율협력주행이 가능하도록 해 관련 스타트업의 기술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서울은 이미 대중교통, 보행, 자전거, 첨단교통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내외적으로 높게 평가 받고 있다”라며 “이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자율협력주행 등 미래교통분야에서도 선도적 역할을 해 명실상부한 세계수준의 교통선진도시로서 그 명성을 이어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골프BIZ
    • 산업·IT
    2018-05-14
  • 엑스페론골프, 특허 소송서 볼빅에 다시 한 번 승소
      ‘비비드’라는 컬러 골프볼로 잘 알려진 볼빅이 ‘비비드’라는 상표를 타사가 사용해도 법적으로 따질 수 없게 됐다. 특허청은 볼빅이 엑스페론골프(대표 김영준)를 상대로 낸 상표등록 이의신청 소송에서 엑스페론골프 손을 들어줬다고 24일 밝혔다. 엑스페론골프가 출원한 상표인 ‘엑스페론 비비드’와 ‘엑스페론 파스텔’를 등록하는 데 문제가 없다고 판결한 것이다. 볼빅은 이 상표들이 자사가 등록한 상표인 ‘볼빅 비비드’와 ‘볼빅 파스텔’과 유사하므로 상표등록을 받을 수 없다고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특허청은 ‘비비드’와 ‘파스텔’은 양사가 그 앞에 붙인 회사명과 떼어서는 특정 회사나 제품을 지칭하지 못한다며 볼빅의 이의 신청을 기각했다. 이 판결은 최종 확정된 것이라고 엑스페론골프는 밝혔다. 볼빅은 지난해 매출 대부분을 차지하는 상품인 무광택 컬러 골프볼 특허가 취소된 데 이어 올해는 해당 제품군의 주력 상품명인 ‘비비드’마저 독점적으로 쓸 수 없게 됐다. 볼빅은 지난해 엑스페론골프가 자사 무광택 컬러 골프볼 디자인 특허를 침해했다며 수 억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엑스페론골프는 볼빅이 출원한 무광택 컬러 골프볼 디자인은 특허로 가치가 없는 것이라고 특허등록 취소 소송을 내 볼빅에게 최종 승소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엑스페론골프는 디자인 특허가 취소됨에 따라 다른 골프볼 업체도 올해 초 같은 제품군을 출시했으며, 업계에서는 무광 컬러볼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엑스페론골프는 무게 중심을 찾은 골프볼로 미국과 일본 등 해외에서 먼저 알려지면서 국내시장에서 급부상하고 있는 국산 골프볼 업체다.
    • 골프BIZ
    • 종합
    2018-04-28
  • LGU+, '2018 러시아 월드컵' 지상파에 방송 회선 제공
    (골프tv=골프티비)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오는 6월 개최되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방송 회선을 국내 지상파 방송 3사에 단독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러시아 월드컵 방송 중계는 현지 경기장에서 국제통신망으로 전송된 방송을 LG유플러스 안양방송센터에서 받아 전용망을 통해 UHD 및 HD 화질로 지상파 방송 3사에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방송 중계를 위해 러시아 월드컵 국제방송센터(IBC, International Broadcast Center)와 LG유플러스의 안양방송센터를 500Mbps급의 해저 광케이블로 연결하고 전 구간 이원화 방식으로 500Mbps의 예비회선(2회선)을 확보해 지진 및 각종 사고에 대비한 안정적인 통신망 지원 체계를 갖췄다.  이와 함께 ▲러시아 월드컵 IBC와 LG유플러스 안양방송센터 간 이중 모니터링 체계 구축 ▲양방향 데이터 통신 구성 ▲24시간 방송중계 비상 상황 감시 및 지원 등 각 가정에 제공되는 중계방송 영상에 예기치 않은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했다. LG유플러스의 방송 회선 단독 제공은 해저 광케이블을 이용한 안정적인 국제통신망의 확보 및 최적의 방송 시스템을 구축한 기술력과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2012년 런던올림픽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등 다양한 국제 및 국내 방송중계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이 바탕이 됐다.  LG유플러스 공준일 기업부문장(전무)은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등에 이어 이번 러시아 월드컵 방송 회선을 제공하게 된 것은 네트워크의 안정성과 운용 노하우를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아시안게임, 올림픽을 비롯한 다양한 국제 방송중계 사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골프BIZ
    • 산업·IT
    2018-03-14
  • 토니모리, 2018 여자 골프단 출범…유효주·공미정 후원
    (골프tv=골프티비) 토니모리(회장 배해동)는 지난 26일 토니모리 본사에서 '2018 토니모리 여자 골프단'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토니모리는 지난 2013년 화장품 업계 최초로 여자 골프단을 창단한 이후 이정은6 등 실력있는 선수를 발굴해 적극적으로 후원함으로써 세계적인 선수로 육성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정은6, 유승연 프로가 속해있던 '2017 토니모리 여자 골프단'에 이어 2018년에는 새로운 루키 선수들이 선정됐다.   '2018 토니모리 여자 골프단'은 올해의 유망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유효주 선수(21세)와 2016년 국가상비군 출신의 차세대 미녀 골퍼 공미정 선수(21세)로 구성됐다.   전 국가대표 감독 출신의 배성만 감독이 올해도 팀을 이끈다.   유효주 선수는 빠른 헤드 스피드와 평균 비거리 250야드 드라이버 솜씨를 뽐낸다.   특히 드라이버 실력에 있어서 비거리 랭킹 23위에 해당하는 장타자 그룹에 속한다.   또한 돌발 상황이 많은 경기 상황에 능숙히 대처하는 감각적인 순발력과 포커페이스가 능숙한 프로 골퍼로 불린다.   2015년 '킹스데일GC 점프투어 with SBS 13차전'에서 우승한 바 있으며 지난해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서 3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정교한 아이언 샷과 250야드의 드라이버 샷이 강점인 공미정 선수는 2016년 전 국가상비군에 이어 2018년 정규투어 풀시드를 확보해 앞으로의 활약이 더욱 기대가 된다.   2015년 '제 9회 KB금융그룹배 여자 아마추어 골프 선수권 대회'에서 우승을 했으며 지난해에는 '잔디로·군산CC컵 드림투어 3차전'에서 준우승으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토니모리 배해동 회장은 "유효주 선수와 공미정 선수가 올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토니모리가 다방면에서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향후 토니모리 여자 골프단에 대한 관심과 따뜻한 격려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골프BIZ
    • 유통·패션
    2018-02-27
  • 삼성 무선청소기 파워건, 미세먼지·알레르기 차단 최고수준 인증
    (오픈뉴스=opennews) ▲ 삼성전자 무선청소기 '파워건'  삼성전자는 자사 무선청소기 '파워건'이 독일 국제 공인시험 기관 SLG(Schubert Leiter Geratesicherheit)와 영국 알레르기 협회 BAF(British Allergy Foundation)로부터 미세먼지·알레르기 차단 테스트를 거쳐 최고 등급 인증을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파워건은 '5중 청정 헤파시스템'을 탑재해 SLG 테스트에서 미세먼지를 99.999% 차단하며 '먼지 차단 능력 인증(Dust retaining capability)' 최고 등급인 5 Stars(Excellent)를 획득해 세계 최고수준의 미세먼지 차단 성능을 입증했다.   또한, 파워건은 BAF의 집먼지진드기, 꽃가루, 곰팡이균 등 5개 항목의 알레르기 유발 물질 배출 차단 평가를 모두 통과하며 '알레르기 UK(Allergy UK)' 인증도 획득했다.   파워건이 세계적인 전문 기관의 인증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5중 청정 헤파 시스템' 덕분이다.   싸이클론 시스템, 이지클린 필터, 워셔블 필터, 마이크로 필터, 헤파 필터까지 5단계로 먼지를 차단해 미세먼지까지 99.999% 걸러진 깨끗한 공기만 배출해 사용자의 건강을 배려한다.   이 외에도 '파워건'은 비행기 날개 형상을 한 디지털 인버터 모터로 공기저항을 최소화한 '150W(와트)의 흡입력', 브러시 전용 모터와 양방향으로 분당 5,000번 회전하는 '듀얼 액션 브러시' 등이 적용돼 99% 청소 효율을 구현한다.   또한, 인체 공학적 관절 구조를 적용해 최대 50도까지 꺾이는 '플렉스 핸들'로 사용자의 손목과 허리 부담을 줄여 주고, (배터리 2개 모델 기준) 최대 80분 동안 끊김 없이 청소할 수 있는 '착탈식 32.4V 배터리'도 장점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최근 미세먼지와 알레르기 유발 물질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실내 공기 질을 좌우하는 청소기 필터 시스템도 소비자들로부터 중요한 구매 요인이 되고 있다"며 "공신력 있는 전문 시험 기관들의 확실한 인증을 통해 소비자의 건강에 대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 골프BIZ
    • 산업·IT
    2017-11-13
  • LG전자, 2020년까지 3년간 영국 'FA컵' 후원
    (오픈뉴스=opennews)  LG전자는 잉글랜드 축구협회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올해부터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영국 'FA컵(Football Association CUP)'을 공식 후원한다고 13일 밝혔다.   1872년 창설된 'FA컵'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축구 대회로, 잉글랜드 축구협회의 모든 클럽이 참가해 우승팀을 가린다.   'FA컵'은 150여 국가에서 2,700만 명 이상이 시청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   LG전자는 전 세계 축구 팬들의 관심이 높은 FA컵을 활용해 프리미엄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말부터 영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등 유럽 주요 국가에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출시해 왔는데, 이번 후원이 'LG 시그니처'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FA컵' 결승전이 열리는 '웸블리 스타디움(Wembley Stadium)'의 프리미엄 관람석인 '클럽 웸블리(Club Wembley)'에 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 체험공간을 운영한다.   LG전자는 런던에 있는 '웸블리 스타디움', 스태퍼드셔(Staffordshire)에 있는 영국 국가대표팀 트레이닝 센터인 '세인트 조지 파크(St George's Park)' 등에 광고 콘텐츠 상영을 위한 디지털 사이니지 등을 공급할 계획이다.   LG전자 영국법인장 이장화 상무는 "유럽 주요 시장에 출시한 프리미엄 'LG 시그니처'가 FA컵을 활용한 프리미엄 마케팅에 힘입어 상당한 시너지를 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2013년∼2016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바이엘 04 레버쿠젠', 2007년∼2010년 영국 '풀럼FC', 2004년∼2007년 프랑스 '올림피크 리옹' 등 유럽 축구팀 후원을 통한 브랜드 마케팅을 지속해 왔다.  
    • 골프BIZ
    • 산업·IT
    2017-11-13
  • 현대차, 우즈베키스탄에 중대형트럭 182대 공급 계약
    (골프tv=골프티비) 현대자동차가 지난달 31일 포스코대우와 함께 우즈베키스탄 환경부에 중대형 트럭 182대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 현대차, 우즈베키스탄에 중대형트럭 182대 공급 계약(사진=현대자동차)  이번 계약을 통해 전달되는 차량은 △메가트럭(현지명 HD120) 130대 △뉴파워트럭(현지명 HD320) 49대 △마이티(현지명 HD78) 3대 등 총 182대로, 약 160여억원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로써 현대자동차는 지난 2001년 우즈베키스탄 환경부에 메가트럭(현지명 HD120) 등 중대형 트럭 200대를 납품한 것에 이어 또 한 번 대규모 상용차 공급의 쾌거를 이루게 됐다.   특히 이번에 인도되는 차량은 우즈베키스탄 수도인 타쉬켄트市 환경 미화용 청소차량으로 활용될 예정으로 국내 특장 업체를 통해 용도에 맞게 제작한 뒤 수출 될 예정인 만큼 이번 계약을 통해 중소업체도 함께 성장할 수 있다는 점에서 그 의의를 더했다.   현대자동차는 올해 말까지 생산을 완료한 뒤 내년 2월까지 우즈베키스탄 환경부에 모두 전달하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현대자동차는 중대형 트럭을 운용하게 될 사업장에 이동식 정비차량 및 정비 인력을 상주시켜 서비스 요청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이용 편의성과 고객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업계에서는 이번 입찰에서 현대자동차가 선택될 수 있었던 배경으로 기납품된 현대자동차 중대형 트럭의 내구성과 품질을 우즈베키스탄 정부가 높이 평가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실제 현대자동차는 이번 입찰 경쟁에서 만(Man) 트럭, 이스즈(ISUZU) 등 쟁쟁한 글로벌 업체들을 물리치고 수주에 성공함으로써 우수한 상품 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계약을 기반으로 수도인 타쉬켄트市뿐 아니라 우즈베키스탄의 다른 지역과 인근 중앙아시아 국가에도 상용차 공급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우수한 상품성을 바탕으로 우즈베키스탄 정부로부터 또 한 번 대규모 공급 계약을 따내는 쾌거를 이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현지 맞춤형 상품 개발을 통해 현대 상용차의 해외시장 수출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지난해 △투르크메니스탄 정부에 대형버스 에어로시티 500대 수출 계약을 맺은 것을 비롯 올해도 △미얀마 정부에 중형버스 카운티 200대 △사우디 제다 지방자치정부에 중대형 트럭 200대 △사우디 플리트 업체에 중형트럭 마이티 160대 △모로코 버스 플리트업체에 카운티 100대 △인도네시아 플리트업체에 엑시언트 500대 공급계약 등 상용차 해외 판매를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10월31일(화) ㈜포스코대우와 함께 우즈베키스탄 환경부에 중대형 트럭 182대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전달되는 차량은 △메가트럭(현지명 HD120) 130대 △뉴파워트럭(현지명 HD320) 49대 △마이티(현지명 HD78) 3대 등 총 182대로 약 160여억원에 해당하는 규모다.
    • 골프BIZ
    • 산업·IT
    2017-11-06
  • LG전자, LPGA 골프여제들에 ‘LG 프라엘’ 전달
    (골프tv=골프티비) ▲ LG전자가 박성현 프로에게 LG 프라엘을 전달했다.(사진=LG전자)  LG전자가 6일 자사가 후원하는 여자 프로골퍼 박성현(KEB하나은행), 이보미(노부타그룹), 전인지 선수에게 홈 뷰티(Home Beauty)기기 ‘LG 프라엘(LG Pra.L)’을 전달했다.   골프 선수들은 대회, 야외 훈련 등이 빈번해 자외선에 쉽게 노출된다. 바쁜 일정 탓에 정기적으로 피부관리샵을 방문하기도 어렵다. ‘LG 프라엘’은 가정, 숙소 등에서 간편하게 사용이 가능하다. 선수들의 피부관리에 안성맞춤이다.   ▲ LG전자가 이보미 프로에게 LG 프라엘을 전달했다(사진=LG전자)  ‘LG 프라엘’은 총 4개 제품이다. ‘더마 LED 마스크’(LED 마스크), ‘토탈 리프트업 케어’(탄력 관리), ‘갈바닉 이온 부스터’(화장품 흡수 촉진), ‘듀얼 모션 클렌저’(클렌징) 등이다.   ‘더마 LED 마스크’는 LED 불빛의 파장을 이용해 안면부위의 피부 톤과 탄력 개선에 도움을 준다. 안경을 쓰듯 간편하게 착용할 수 있다.   ▲ LG전자가 전인지 프로에게 LG 프라엘을 전달했다.  ‘토탈 리프트업 케어’는 고주파, LED, 미세전류 등을 사용해 피부 리프팅과 탄력 개선에 도움을 주는 복합 탄력 관리기기다.   ‘갈바닉 이온 부스터’는 화장품의 유효 성분을 피부 깊이 침투시키는 흡수 촉진기다. 이온토포레시스(Iontophoresis; 같은 극끼리 밀어내는 전기적 성질을 이용해 이온성 약물의 피부 투과를 증가시키는 방법), 초음파, 온열 등을 이용한다.   ‘듀얼 모션 클렌저’는 브러쉬로 얼굴을 세정하는 클렌징 기기다. 브러시는모터 두 개와 연결돼, 좌우 방향으로 회전하고, 상하 방향으로 진동한다. 손으로 씻기 어려운 화장품 잔여물은 물론 각질, 블랙헤드 등 노폐물을 자극 없이 제거한다. 세정력은 손으로 씻을 때보다 최대 10배 높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FD 손대기 담당은 “선수들이 시상대에서 활짝 웃는 일이 더욱 많아지기를 기원하며 ‘LG 프라엘’을 증정했다”라고 밝혔다.
    • 골프BIZ
    • 유통·패션
    2017-11-06
  • 한국마사회, 경주마 치료에 줄기세포 도입
     (골프tv=골프티비)  ▲ 국내 최초 말골질환 줄기세포치료제 개발 (사진=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회장 이양호)는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주)세포바이오와 공동연구사업을 통해 말의 연골과 골 손상부위를 치료하는 '줄기세포 치료제'를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고 3일 밝혔다.   국민의 여가·레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경주마·승용마에 대한 산업도 크게 발전하고 있다.   이에 따라 부상을 당한 말들의 빠른 회복을 돕고 폐마 처리되는 말을 구하는 치료제의 개발이 지속해서 요구됐다.   이번에 개발한 말 줄기세포 치료제는 특허기술이 적용된 3차원 배양 및 분화기법을 적용해 연골과 골 손상 치료 효과를 극대화했고 종양 및 장기 독성 등의 평가를 통해 안전성을 확인했으며 골재생 치료의 유효성 평가를 통해 효능이 우수한 치료제임을 증명했다.   3차원 배양 및 분화기법이란 줄기세포 배양에 최적화된 3차원 구조물에서 줄기세포의 배양 및 조기 분화를 유도하는 방법으로 특허출원 됐다.   마사회 관계자는 "국내 말산업의 발전 및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및 확대에 농림축산검역본부와의 지속적인 협력을 도모하는 한편 향후 시범 적용 및 임상에 쓰이도록 자문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 골프BIZ
    • 산업·IT
    2017-11-03
  • KT, 판교에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
    (골프tv=골프티비) KT(회장 황창규)가 경기도(지사 남경필)의 ‘판교제로시티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사업’에 참여한다고 9일 밝혔다.  KT는 1, 2 단계로 나누어진 총면적 43.2만㎡(13만평)에 이르는 판교제로시티 조성 사업에 맞춰 2019년 12월까지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며, 사업규모는 200억원 이상이다.   KT는 판교제로시티에 5G 시범 네트워크를 올해까지 구축하는 등 관련 인프라를 조성하여 2019년까지 세계 최초로 거주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5G 자율주행 실증단지로 만들 계획이다. 또한 KT는 보안성이 강화된 전용 LTE 와WAVE(Wireless Access for Vehicle Environments)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V2X(Vehicle-to-everything)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는 자율주행차에서 생성되는 엄청난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는 빅데이터 솔루션을 제공하며 자율주행 도로 감시, 보행자 Care, 도로 환경 감시 등 자율주행의 안전을 지원하는 IoT 서비스를 구축한다.   뿐만 아니라 KT는 자율주행차 산업의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서도 발벗고 나선다. KT는 판교제로시티 내 자율주행협력센터를 운영하여 자율주행 관련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기술 개발 지원 및 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   판교제로시티는 일반 차량과 보행자가 존재하는 환경에서 자율주행 차량이 정기적으로 운행되는 실증단지로 구축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서는 안정적인 네트워크 환경과 IoT센서와 차량에서 수집되는 대용량의 데이터 처리가 중요하다. KT는 이번 사업 참여를 통해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 역량을 시장에서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관련 기술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로 판단하고 있다.   또한 KT는 6월부터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하는 ‘대구시 자율주행 실증도로 구축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대구 테크노폴리스로 (대구 수목원에서 테크노폴리스까지의 일반 도로)를 자율주행 실증도로로 구축하는 것이며 2021년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KT는 KT NexR과 함께 자율주행관련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및 관제 플랫폼 등을 구축하고 있으며 사업이 완료되면 국내 자율주행차와 관련한 부품 기술들의 역량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은 “KT는 안정적인 네트워크, 빅데이터 분석 기술, 국내 1위의 커넥티드카 사업 역량 등 자율주행과 연관된 다양한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며 “판교제로시티와 대구시 자율주행 사업 추진을 시작으로 자율주행 관련 국내 V2X 및 인프라 사업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 골프BIZ
    • 산업·IT
    2017-10-09
비밀번호 :